무역뉴스

국내뉴스
부산 중국 수출 호조로 수출감소율 대폭 낮아져
  • 대륙아시아
  • 국가중국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부산,# 부산세관,# 수출감소율

2019-06-18 1,171

부산 중국 수출 호조로 수출감소율 대폭 낮아져

부산의 중국 수출이 증가세를 이어가면서 수출감소율이 대폭 낮아졌다. 18일 부산세관이 발표한 '2019년 5월 부산의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지난 5월 부산의 수출과 수입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2.8%, 7.2% 감소한 11억9000만 달러, 12억 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부산의 중국 수출은 철강선·철강관 등 철강제품과 화공품, 선박 등을 중심으로 19.8% 증가했다. 부산의 중국 수출 증가율은 지난 1월 20.7%, 2월 35.7%, 3월 8.1%, 4월 18.4% 등에 이어 5개월 연속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다. 

중국 수출 호조에 힘입어 부산의 수출감소율은 지난 1월 -11.8%, 2월 -7.8%, 3월 -17.6%, 4월 -12.0%, 5월 -2.8%로 대폭 감소했다.

또 지역의 주력 수출품목인 승용자동차는 11.2% 감소했다. 이는 르노삼성자동차 파업사태로 승용자동차 수출 감소세가 지속됐고, 특히 프랑스로의 수출이 대폭 감소(-83.7%)한 것으로 분석됐다.

부산 수입의 경우 미·중 무역분쟁 심화와 글로벌 교역 축소 등의 영향으로 철강재·소비재 등 중심으로 중국 수입이 14.6%나 감소했고, 기계류·철강재 등이 중심인 EU 수입도 20.0%나 줄었다. 더불어 지난 5월 부산의 무역수지는 800만 달러 적자를 기록, 3개월 연속 적자를 나타냈다.

[뉴시스 제공]